구글 포토 고화질 무료 무제한 백업, 2021년 6월 1일 종료

구글 포토의 고화질 무료 무제한 백업이 2021년 6월 1일에 종료된다고 한다.

구글 포토는 원본 품질만 업로드 용량에 포함되고 고품질(압축)은 업로드에 무제한이다. 원본은 아니지만 그래도 괜찮은 화질로 백업을 할 수 있어 사진과 동영상 백업용으로 잘 쓰고 있었는데 아쉽게 되었다.

내년 6월 1일부터는 화질과 상관없이 모든 사진 및 동영상이 업로드 용량에 포함되고 계정별로 무료 제공 용량인 15GB가 초과 되면 비용이 부과된다. 15GB은 지메일, 구글 문서 등 구글 드라이브 내 모든 용량을 더한 값이다. 다만 내년 6월 1일 전까지 업로드하는 사진 및 동영상은 용량 계산에 포함되지 않으니 사용자는 계속해서 구글 포토를 이용할지 다른 사진 클라우드 서비스로 갈아탈지 고민할 시간 여유가 있다.

구글은 무료 용량 한도에 다다르면 사용자에게 경고를 보내거나 흐릿한 사진이나 스크린샷 등 삭제해도 괜찮을 것 같은 사진을 골라주는 관리 도구 기능을 도입할 거라고 한다. 

참고로 현재 원본 사진 무제한 백업이 가능한 구글 픽셀폰 사용자는 내년 6월 1일부터는 원본 대신 고화질(압축)로 무료 백업이 가능하다.

이같은 조치는 막대한 사진 및 동영상 업로드로 인한 스토리지 유지 비용 증가를 구글 원 서비스 가입자 유치와 함께 전세계적으로 판매가 부진한 구글 픽셀 스마트폰 판매 촉진을 위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럼에도 불구하고 애플 5GB 클라우드에 비하면 15GB 구글 클라우드가 아직까지는 매력적이긴 하다. 이를 반증하듯 구글에 따르면 구글 포토에 이미 4조개에 달하는 사진과 동영상이 업로드되었고 매주 280억개씩 추가된다고 한다.

비활성 계정(2년간 사용 이력이 없는 계정)은 경고 메일을 수차례 발송하고 이에 응답이 없으면 데이터를 삭제한다고 한다. 혹시라도 구글 가입하고 접속을 하지 않았던 계정이 있으면 로그인해서 접속 기록을 남겨야 데이터를 유지할 수 있다. 

구글 원의 가격은 100GB에 월 1.99달러, 200GB에 2.99달러, 2TB에 9.99달러, 30TB에 149.99달러다.

유료 구글 원 가입? 아니면 구글 픽셀로 기변? 지메일 뿐만 아니라 이미 다양한 구글 서비스에 10년 이상 길들여져서 서비스 바꾸기도 어려운데... 낭패일세

댓글

주간 인기글

최악의 루틴

ETF는 exchange-traded fund의 약자(냉무)

지름신 발동! 어메이즈핏 티렉스 프로(Amazfit T-Rex PRO)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