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투건스(2013) 2 Guns

 뭐랄까... 미국판 투캅스? 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의 영화와 같은 묵직함은 없으나 킬링타임용으로 딱인  액션 코미디 영화. 두 주인공의 걸걸한 입담이 재밌다.



좋아, 좋아, 셋에 놓는 거야
좋아
하나, 둘, 셋
[둘 다 안놓음]
이래서 널 믿을 수 없다니까
All right, all right! On the count of three, we'll let each other go.
All right.
One, two, three.
[nothing happens]
Now you're making me not be able to trust you.

너무 밖에 오래 놔둔 것 같군
You been out there way too long

날 사랑하긴 했어?
Did you ever really love me?

네 엄마한테 우리 집에서 좀 나가라고 해
Hey, tell your mother she's gotta move out of my house at some point.

이런 말도 못들어봤소? 맛있는 도넛 파는 가게 건녀편에 있는 은행은 털지 마라
You never heard the saying, never rob a bank across from a dinner with the best doughnuts in three countries

까놓고 얘기해볼까?
Now, man-to-man

잠깐, 이거나 실컷 먹어라
Hold on, Let me put that in there with you. Put that on you.

이게 다 뭐야? / 엉망진창이죠.
What was that about? / That was messed up.

그 여자 별로랬잖아. / 닥쳐
I told you I didn't like her, man. / Shut up.

자기가 거시기 큰 멕시코 남자라는 건가요?
Prove you got a big Mexican cock? 

이 세상은 자유경제 시장이지 자유로운 세상이 아니에요.
It's a free market, Manny... not a free world.

맹목적인 충성심은 충성심이 아냐
Blind loyalty is not loyalty.

윙크는 해. 더 중요한 걸 못하겠지
I'd still wink, I just wouldn't be able to do anything.

댓글

댓글 쓰기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