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들의 나체를 그린 화가 루시안 프로이트

루시안 프로이트 Lucian Michael Freud(8 December 1922 – 20 July 2011)란 유명한 독일 태생의 영국 화가가 있(었)습니다. 뭐, 이름을 보자 마자 눈치 채신 분들도 있겠지만 그 이름도 유명한 정신분석 심리학자 프로이트의 손자입니다. 그는 주변 인물들의 초상화 및 누드를 주로 그렸는데 특히 딸들의 누드를 즐겨 그렸다고 하네요. "나는 동물로서의 사람에 정말 관심이 많다"고 한 걸 보면 꿈의 해석, 무의식, 성적 욕구 등을 연구하던 할아버지의 피를 제대로 물려받은 모양입니다.

아래는 그가 그린 그림의 일부입니다.

자세히 보면 얼마나 사실적으로 그렸는지 창문의 녹이 금방이라도 떨어져 나올 것 같습니다.


제목이 Girl with a White Dog 라는데 프로이트의 첫번째(?) 부인이랍니다.


Benefits Supervisor Sleeping, 1995


After Cézanne, 1999–2000

Inspired by "프로이트의 의자, 정도언"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신나는 영화 '수퍼 소닉'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신청 중 화면이 멈추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