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북스냐 밀리의 서재냐 그것이 문제로다


요즘 책을 빌리고 반납하는데 어려움이 생겨 고민이다. 이미 빌린 책도 반납하지 못해 연체상태다. 이럴 땐 그저 도서앱을 정기 구독하고 읽고 싶을 때마다 자유롭게 읽으면 좋겠는데 리디북스와 밀리의 서재 사이에서 갈등하고 있다.





우선!





리디북스는 월 정기구독요금이 9,900원




밀리의 서재는 월 정기구독 요금이 11,900원으로 리디북스보다 비싸다




9,900원의 리디북스보다는 2,000원이 더 비싸더라도 밀리의 서재에 마음이 더 간다. 최신 도서 뿐만 아니라 내가 읽고 싶은 책이 더 많다. 며칠 더 고민해 보고 결정을 해야겠다. 한달에 2권만 빌리고 반납하려 해도 기름값 혹은 대중교통 요금이 상쇄하고도 남는다.


댓글

  1. 밀리의서재 웹에서 결제하면 9900원

    답글삭제
  2. 아, 그래요?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답글삭제
  3. […] 왕녀를 위한 파반느>, 밀리의 서재에서 처음으로 대여해서 읽은 […]

    답글삭제

댓글 쓰기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샌디스크 울트라와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의 차이

왕조현의 팬이 되게 한 영화 '천녀유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