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2014)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포토 보기

봤지? 도살장처럼 변해버린 이 잔혹한 세상에도 아직 희망이 존재해. 이 소박하고, 겸손하고, 보잘것 없는…. 옘병, 관두자.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은 특이한 영화다. 세계 최대 부호 마담 D.의 피살을 둘러싼 기이한 사건들이 펼쳐지는 이야기인데 촬영기법이나 음향 등 내가 본 영화 중 '샤이닝' 이후 최고가 아닐까 한다.
펠라치오, 엽기살인 등 내용만 보자면 호러 스릴러이지만 매 순간 순간 경쾌하고 유쾌하게 풀어내는 감독 특유의 발상이 재미있다. 등장하는 등장인물 뿐만 아니라 호텔 및 사과를 들고 있는 소년이라는 그림 모두 허구인데 너무도 그럴싸해서 정말 그런 것들이 있다고 해도 전혀 이상하지 않을 것 같다.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을 보고 있노라면 화면 구성이 정말 특이하다고 느껴지는데 거의 모든 화면이 좌우 대칭이거나 황금비율 구도다. 카메라나 캠코더에 입문한 사람이라면 구도를 유심히 봐도 좋을 듯 하다. 그리고 빼놓을 수 없는 것이 화면 이동중 갑작스런 줌인으로 순간 순간 깜짝 놀라게 한다.
백문이 불여일견, 꼭 한번 보시라. 아~ 청소년관람불가임.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샌디스크 울트라와 샌디스크 익스트림 프로의 차이

귀뚜라미 보일러 에러 96 해결방법

PuTTY - Network error: Connection timed out 해결방법